대표번호

02-443-9999

고객센터

1588-1244

Blog

thumb
2017. 07. 05 /

[BOOK] #3 좋은 기업문화와 사무환경, 그 힘을 보여주는 책


%ec%b1%85%ec%b6%94%ec%b2%9c-%ed%83%80%ec%9d%b4%ed%8b%80

기업을 움직이는 힘으로 기업문화가 주목받고 있는 요즘, 많은 기업이 자신들만의 확고한 기업문화를 구축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으며 이러한 기업문화 형성에 영향을 주는 사무환경에 대한 관심도 높아지고 있습니다. 오늘은 이렇듯 다른 기업과 차별화가 되는 강력한 기업문화를 통해 글로벌 경쟁력을 키운 기업의 이야기와 그러한 기업문화를 만드는 데 영향을 주는 공간의 이야기가 담긴 책을 소개해드리겠습니다!

 

sub_icon
에릭 슈미트, 조너선 로젠버그, 앨런 이글 <구글은 어떻게 일하는가>

%ea%b5%ac%ea%b8%80

 

10년 만에 인류의 삶을 바꾼 기업, 직원들의 근무 만족도가 96%에 달하는 기업, 포춘이 최근 선정한 ‘일하기 좋은 100대 기업'(100 Best Companies To Work For) 순위에서 5년 연속 1위를 차지한 곳. 모두 구글의 이야기입니다. 언제 어디서나 인터넷에 접속할 수 있는 요즘, ‘구글’이라는 두 글자를 모르는 사람은 없을 텐데요. <구글은 어떻게 일하는가>는 구글의 창업과 성장 과정을 살펴보며 문화와 전략, 소통, 혁신 등 구글의 정신을 엿볼 수 있는 키워드를 중심으로 한 구글의 특별한 기업문화를 이야기합니다.

 

 

 

 

sub_icon
빌 캐포더글리, 린 잭슨 <디즈니, 세상의 모든 꿈을 팝니다>

%ec%b1%85-%ec%9d%b4%eb%af%b8%ec%a7%80-%ed%81%ac%ea%b8%b0

 

1923년, 삼촌에게 500달러를 빌려 시작한 디즈니는 약 100년의 기간 동안 미키마우스부터 아이언맨까지 수많은 캐릭터를 만들어내며 세계 최고의 스토리텔링 기업으로 성장했습니다. 디즈니가 엔터테인먼트 업계에서 독보적인 선두를 지킬 수 있었던 비결은 바로 ‘꿈꾸고, 믿고, 도전하고, 실행하라’는 디즈니의 정신에 있었다고 합니다. <디즈니, 세상의 모든 꿈을 팝니다>는 디즈니 방법론과 함께 디즈니의 마법과도 같은 기업문화를 소개합니다.

 

 

 

 

sub_icon
카민 갤로 <애플스토어를 경험하라>

%ec%95%a0%ed%94%8c

 

<애플스토어를 경험하라>는 기업 CEO들의 커뮤니케이션 코치이자 ‘스티브 잡스 전문가’로 알려진 카민 갤로가 애플스토어에서 일어난 경험들을 바탕으로 애플이라는 기업에 대해 분석한 책입니다. 애플의 비전과 직원을 채용하는 방법, 동기부여와 소통 등을 살펴보며 ‘애플스토어’라는 공간에 집중해 애플의 기업문화와 철학을 버무려 이야기합니다.

 

 

 

 

 

sub_icon
주홍식 <스타벅스, 공간을 팝니다>

%ec%8a%a4%ed%83%80%eb%b2%85%ec%8a%a4

 

스타벅스를 설립자 하워드 슐츠는 스타벅스가 집이나 학교보다 더 자유롭고 행복하게 사람들과 이야기할 수 있는 곳, 혼자서도 편안히 휴식을 취할 수 있는 곳, 일에 얽매이지 않은 채 편안하게 파트너들과 대화를 나눌 수 있는 곳이 되기를 바랐다고 합니다. 스타벅스는 이렇듯 단순히 ‘커피’를 파는 곳이 아니라 ‘공간’을 파는 곳으로 자사를 브랜딩했고, 그것이 기업의 문화로 자리잡아 경영 혁신의 핵심이 될 수 있었습니다.

 

 

 

 

sub_icon
론 프리드먼 <공간의 재발견>

%ea%b3%b5%ea%b0%84%ec%9d%98-%ec%9e%ac%eb%b0%9c%ea%b2%ac

 

천장이 높은 카페에 가면 집중이 잘됩니다. 또, 책상 옆에 어항을 두었을 뿐인데 새로운 아이디어가 떠오르기도 하죠. <공간의 재발견>은 우리의 일과 삶을 획기적으로 변화시키는 공간에 대한 이야기입니다. 이 책은 오피스 디자인과 사내 인간관계 및 조직문화만 바꿔도 놀라운 결과를 얻을 수 있다고 설명하며 풍부한 과학적 사례로 생산성과 창의성이 개인의 역량뿐만 아니라 개인을 둘러싼 공간, 즉 사무환경과 조직문화에서 비롯한다는 사실을 증명합니다.

 

 

 

 

sub_icon
퍼시스북스 <Office we love.> vol.3
%ed%8d%bc%ec%8b%9c%ec%8a%a4

 

윈스턴 처칠은 “우리가 건축을 만들지만 다시 그 건축이 우리를 만든다.”라는 말을 했습니다. 하나의 공간에는 그 공간을 만든 사람의 가치관과 의도가 깃들게 되고, 그렇게 완성된 공간은 다시금 그 안에서 형성되는 문화의 스타일을 결정하게 됩니다. <Office we love.> vol.3에서는 조직문화의 형성을 고려하여 사무환경을 구축한 다양한 기업사례와 함께 기업마다 중시하는 각각의 문화적 요소가 어떤 고민과 방법에 의해 오피스 디자인에 반영되었는지를 확인할 수 있습니다.

 

 

 

▶ 사무환경 전문 매거진, Office we love. vol.3 발간

 

 


오늘은 최고의 기업을 만들어 준 특별하고 멋진 기업문화와 그러한 기업문화를 만들어가는 공간에 대한 책을 소개해드렸습니다. 세계 최고 기업들의 사례를 살펴보며 기업의 경쟁력이 되는 강력한 기업문화와 사무환경의 힘을 느낄 수 있었는데요. 이 책들이 여러분에게 우리가 살아가는 오피스를 우리가 사랑하는 오피스로 만들고 정착시켜 나가는 방향성을 제시할 수 있기를 바랍니다!

사무환경이 문화를 만듭니다.

 

 

이 글 공유하기 :
  •  
  •  
  •  
  •  

0